티스토리 뷰

일상생활

초당옥수수

평산 2022. 6. 21. 13:28

 

 초당옥수수를 처음 먹어보았다.

그 자체가 품종인 줄 알았더니 일반 옥수수보다

당도가 훨씬 높은 옥수수를 일컫는 말이었다.

 

 

 

 

 생으로도 먹을 수 있다는 말에 설마 하면서 

끝을 잘라 맛봤는데 식감이 사과를 먹을 때처럼

아삭아삭하며 깜짝 놀랄 정도로 단맛이 강하여

옥수수에 설탕을 넣었나 싶은 정도였고...

신선한 과일을 먹는 듯했다.

 

 그렇다고 생으로 모조리 먹기에는 생소해서

물에 담가서 찌면 천연 단맛이 빠질 테니까

삼발이를 올리고 쪄보았다.

 

 먹던 옥수수와 비교해 보면 찰기가 없었다.

쪘어도 생으로 먹을 때와 비슷하게 식감이

아삭거렸으며 당도는 그대로 진하게 느껴졌고

옥수수란 느낌이 끝 무렵에 났다.^^

 

 시간이 갈수록 수분이 줄며 알맹이가

찌그러지고 단맛이 급격하게 떨어진다니... 

냉동 보관도 있지만 알맞게 사는 것이 좋겠다.

샐러드나 샌드위치 속 만들 때 추천하고 싶다.

 

 

 

 

    2022년 6월  21일 평산.

'일상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원예교실(금전수 심기)  (0) 2022.06.30
친구집 마실...  (0) 2022.06.23
관음죽 꽃  (0) 2022.06.16
죽동리 손수건  (0) 2022.06.10
매실청, 마늘 다듬기!  (0) 2022.06.07
댓글
댓글쓰기 폼
글 보관함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662,864
Today
59
Yesterday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