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일상생활

서리태 콩조림

평산 2023. 1. 28. 13:36

 겨울 들어서 연이어 해 먹는 콩조림이다.

콩 중에 제일 맛있는 서리태로 하며...

고기나 생선반찬 없이 김치랑 된장찌개만 있어도

영양 만점에 속 편하고 만복감을 주는 반찬이라

혼자 먹기 아쉬워 올려본다.

 

 

 

 어딜 가도 콩조림 해 먹는 집을 못 봤다.

어렵다는 생각이 있는 걸까, 귀찮은 걸까! 

근육 유지를 위해서라도 하루에 몸무게의 1/10은

단백질을 먹어줘야 한다니 즐거운 마음으로 해보자!

서리태 1kg은 만원 정도로 3번에 나누어했다.

 

1. 서리태콩 300g 남짓을 물에 씻어 3시간 정도

    불리며 그 물은 사용할 것이라 버리지 않는다.

2. 콩이 불어 물이 거의 없으므로 냄비에 쏟아 물을

   적당히 붓고(멸치 다시마 육수를 내면 더 좋다.)

   부드러운 듯 식감이 있어야 하니 중간에 딱딱한

   정도를 점검하여 알맞으면 간장을 적당히 붓는다.

    (먼저 간장을 부으면 잘 무르지 않음)

 3. 자꾸 뒤집으면 껍질이 벗겨져 맛없어 보이고

   지저분해지니 이따금 냄비를 들고 돌려주거나

   주걱 두 개로 살살 젓는다.

 4. 국물이 거의 졸아가면 올리고당이나 물엿 등

     적당히 넣고 참기름 몇 방울 떨어뜨린다.

 5. 식으면 통깨를 뿌린다.

 

 이렇듯 양념 들어가는 것 별로 없이 만들기가

쉬우며 맛과 영양은 근사하니까 집안일하면서 

반찬 한 가지 쉽게 만들어 봅시다. 싱겁게

만들어 한 수저씩 퍼먹으면 행복해집니다.^^

 

 

 

 2023년  1월  28일 평산.

'일상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짜장소스 만들기  (4) 2023.02.09
팥 옹심이!  (8) 2023.01.31
사과에도 암수가 있다니...  (14) 2023.01.17
수세미를 뜨면서...  (8) 2023.01.12
호박죽만들기  (17) 2023.01.09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